나주 성폭행 피해 어린이 퇴원
2012-11-06 10:02:28
1,872

전남대병원, 복원 수술 내년 1월께 결정

 

전남대학교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았던 나주 성폭행 피해 어린이 A양이 10일 퇴원했다.

 

전남대병원은 최근 A양의 건강상태가 호전되고 심리적으로도 많은 안정을 되찾아 입원한 지 40여 일 만에 퇴원하게 됐다고 밝혔다.

 

지난 831일 입원했던 A양은 치료 중 장염으로 잠시 음식 조절을 했을 뿐 순조롭게 치료를 받았다

특히 의료진이 우려했던 감염 등 재수술 상황도 발생하지 않았다.

 

앞으로 A양은 1개월에 한 번씩 정기적인 통원치료를 하고 심리치료도 지속적으로 받게 된다.

 

또 정상적인 치료가 계속되면 내년 1월께 인공항문 복원 수술 시기를 결정할 예정이다.

 

치료를 담당했던 주재균 교수는
"A양이 입원할 당시 보였던 심리적인 불안 증세도 많이 해소되고
치료 결과도 매우 좋은 상태에서 퇴원하게 돼 다행
"이라며 "
주변의 많은 관심과 지원도 심리적인 안정에 큰 도움이 된 것 같다"고 말했다.

 

한편 익명을 요구한
서울 강남의 모 병원장A양의 치료비 전액을 부담했다.




(광주=연합뉴스김재선 기자  

QUICK
MENU
상담전화
02.541.2711
전화상담예약

소중한 상담문의 감사드립니다.

고객님의 상담에 최선을 다하겟습니다!

에러가 발생하여 처리되지 않았습니다.

잠시 후 다시 시도해주세요.


TOP